지난 토요일 갑작스럽게 방문을 하신 분이 있다. 상담을 한 참 하고난 이후에서야 알게 되었는데, 보좌관과 함께 갑작스럽게 오신 분은 대한민국 고위직 공무원이었다. 하루 일과 중 회의가 무척이나 중요한 직업을 갖는 고위직 공무원의 애로사항을 들을 수 있었다. 어떻게 하면 좋을까? 사진 gazprom.com

 

 

 

고객 중에서 기업 총수, 대기업 임원, 대사, 고위직 공무원 등 VIP고객이 있기에 갖고 있는 문제점이 큰 차이가 없다. 이분 역시 회의 때 부쩍 잘 들리지 않아 되묻는 횟수가 늘어나기 시작했으며, 회의를 주관하는 입장이라 회의 참석자의 발언 한마디 한마디 놓칠 수 없다는게 주 이유이다. 보고를 받는 자리이기 때문이다.

 

 

 

 

개인의 프라이버시도 있고 해서 직책과 근무하시는 주무처는 언급하지 않기로 한다. 상담을 해드리면서 느낀 점은 한마디로 쿨하셨다. 혹시나 보청기에 대한 선입견은 없으시겠느냐 하고 여쭈어 봤는데, '남들과 소통하고 일 잘하는데 도움만 되면 된다' 셨다. 정말 쿨하다. 일이 우선이란다. 연세도 60대 중반이시다. 상담 후 그 분의 살아오신 삶이 궁금해서 네이버로 검색해보니, 한 길로 우물파신 정통파다. 

 

 

 

 

어떻게 알고 오셨는냐 했더니 지인이 추천해줬는데 찾아가면 어련히 알아서 잘 해줄거라고 하시면서 믿고 오셨다는 말씀도 해주셨다.

 

 

 

 

청력검사 결과, "회의 때 잘 들리지 않는다" 라는 말이 그대로 묻어나는 양상이다. 돌발성 난청 병력은 없으며, 평소에 코도 좋지 않아서 지난 시절 해외 출장 시 귀 먹먹함이 오래가기도 했고, 그로 인해서 귀에서 물이 나오기도 했다는 병력도 언급하셨다. 이분이 말하는 코 문제는 이관기능문제로 보여진다. 때때로 러시아 비행기의 경우, 기내 압력이 심해서 더더욱 고생했다는 말씀도 하셨다.

 

 

 

 

 

 

 

 

 

 

검사 결과를 모두 올릴 수는 없고 포스팅 편의상 그리고 쉬운 이해를 목적으로 좌우 측 순음검사 결과만 올려본다. 명료도는 좌우 모두 우수하다. 좌우측 모두 20dB를 넘어서는 경도 및 중도 청력손실을 보이고 있다. 

 

 

 

 

 2~3 미터 내 일상적인 대화는 문제가 없을 수 있으나, 거리가 3~10m 이내의 회의실 환경에서는 답답함과 되묻는 상황이 예상되었다.

 

 

 

 

우선 아래와 같이 처방하고 보청기의 도움을 통해 회의 때 어떤 결과가 나오는지 순차적으로 피드백을 주기로 했다.

 

 

 

 

 

보청기 처방: 좌측 (보청기 사용에 대한 경험이 없기에 우선 촤즉만 처방)

 

보청기 모델 & 사이즈: Starkey 사 16 채널 / 고막형 / gain 40dB / Vent : 최대

 

보청기 사용 주 목적:

 

1. 회의주관 

 

2. 참석자와 대화 시 되묻는 횟수 감소 여부 

 

3. 좌우측에서 보좌관 등 귓속말 대화 시 문제점 해결 

 

4. 좌측을 2주 정도 사용 후 부족한 부분이 존재하는 경우, 우측을 추가적으로 보강하여 양쪽으로 청취하는 것으로 단계적 시도.

 

☞ 현 청력검사 기준으로 회의 시에는 양쪽 착용 효과가 높게 나타나게 된다.

☞ 어음 분별력이 좋기 때문에, 양이착용 시 10m 소리를 듣는데 전혀 문제 없다.

회의와 같은 집중도가 필요 없는 시간 대에는 좌측만 사용해도 좋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 웨이브히어링
도움말 Daum 지도
사업자 정보 표시
웨이브히어링 | 송욱 |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 56 운현하늘빌딩 2층 | 사업자 등록번호 : 101-86-84215 | TEL : 02-736-9966 | Mail : 08rose@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6-서울종로-0885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Posted by 브라이언송 브라이언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LB 2014.01.07 0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왼쪽 귀가 어두워서 한쪽에 보졍기를 사용중에 있는 사람입니다.간간히 브라이언님의 블로그에서 궁금한점이나 개인적인 핸드캡 때문에 애로사항을 느낄때면 이곳에와서 둘러보다가 시원하게 해결하곤 합니다. 얼마전 임원직으로 이직했는데 해외 출장이 잦다보니 예전과 다르게 피곤함이 빨리 찾아오더군요.
    특히 넓은 회의실에서 화상회의를 하면 평소보다 잘 들리지 않던데, 이런 부분이 여간 힘든게 안더군요. 누가 제 마음을 알겠어요. 혹시 귀하의 샵에 이런 부분을 해결할 수 있는 것들이있는지요? 요즘엔 영상장비가 많이 발달했다고 들었는데 저같은 사람에겐 숙제로남아있네요.

    • 브라이언송 2014.01.07 1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선생님께서 양이착용(양쪽으로 보청기를 착용)의 필요성을 절감하고 계시는 겁니다. 보청기를 착용하지 않는 반대편 귀도 청력검사를 해보시고 보청기가 필요하게 되는 경우, 좌우측 발란스만 맞추시면 됩니다. 양이착용의 경우, 보다 더 먼소리까지 들을 실수 있기 때문에 청각피로도가 상당히 줄어들게 됩니다. 임원직이신 경우 업무의 피곤함외에 청각피로도가 증가되어 더욱 피곤함을 느끼게 되십니다.
      양쪽으로 사용해 보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브라이언송 드림

  2. MLB 2014.01.08 0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절한 답변 주셨네요. 그렇지않아도 요즘 고민 좀 하고 있었거든요. 듣는 것에 신경을 곤두세우다보니 피로가 더 누적됐던것같네요. 시간적인 여유가 있을 때 방문 한 번 해야겠네요.
    조언 감사해요.


블로그 이미지
청각전문가 브라이언송의 웨이브히어링_ 보청기& 청각서비스 이야기
브라이언송

달력

 « |  » 2018.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

Statistics Graph